전 세계 현황

All countries
96,939,047
확진자 수
Updated on January 21, 2021 3:24 am
All countries
69,293,476
회복 수
Updated on January 21, 2021 3:24 am
All countries
2,073,852
사망자수
Updated on January 21, 2021 3:24 am

전 세계 상황

All countries
96,939,047
확진자 수
Updated on January 21, 2021 3:24 am
All countries
69,293,476
회복 수
Updated on January 21, 2021 3:24 am
All countries
2,073,852
사망자 수
Updated on January 21, 2021 3:24 am
Home 뉴스

뉴스

日 코로나 신규 확진 5295명…사망자 103명으로 일일 최고치

일본 정부의 긴급사태 적용 대상에서 제외된 오키나와(沖繩)현은 이날 지자체 차원의 긴급사태를 다음 달 7일까지 시한으로 선포했다. 앞서 일본 정부는 지난 8일 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늘고 있는 도쿄 등 수도권 4개 지역에 다음 달 7일까지 유효한 긴급사태를 발효했다. 긴급사태 확대 발령에도 지난 18일 시즈오

트럼프 “부양책, 대선 후로 미뤄라”…살아나던 美경제에 ‘찬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추가 경기 부양책 협상을 전격 중단했다. 코로나19로 치료받던 군병원에서 퇴원해 대선 캠페인에 복귀

10일 만에 곶감 300억원…지자체들 온라인 판매 ‘대박’

전국 지방자치단체들이 코로나19 탓에 농특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온라인 판로를 개척한 일부 지자체들은 지난해를 웃도는 ‘대박’을 터뜨리고 있다.충북 충주시는 19일 “지난해 농특산물 온라인 직거래로 101억7천만원어치를 팔았다”며 “이는 2019년 직거래 실적 78억2천만원에 견줘 23억5천만원(30%) 늘어난 액수”라고 발표했다. 충주시는 전

‘與 영업손실 보전案’ 월24조 든다는데…”IMF땐 160조 넘게 썼다”

여당이 추진 중인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에 대한 영업손실 방안을 보니 최대 월 24조원이 필요하다는 추산이 나왔다. 손실 보전 기간이 길어질 경우 천문학적 재정투입이 불가피한데 여당이 어떻게 재원마련에 나서..

미국·노르웨이에 이어 독일에도…백신 접종 후 노인 10명 사망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불안감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미국과 유럽에서 노인과 기저질환자를 중심으로 코로나 백신 접종 후 사망 사례가 속출하면서 백신의 안전성에 대한 불안감이 증폭하고 있다.독일의 폴 아인리히연구소는 코로나19 백신을 맞고 사망한 10명에 대해 사인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독일에서 코로나 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발생한 것을 인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때문에 병약한 노인에 대한 코로나 백신…

핫 토픽

필리버스터 끊고…‘대공수사권 폐지’ 국정원법 국회 통과

국가정보원의 국내 정치 개입을 근절하고 대공수사권을 3년 뒤 다른 기관으로 이관하는 내용이 담긴 국정원법 개정안이 1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국민의힘은 코로나19 확산을 이유로 국정원법을 강행 처리한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입법 독재”라고 반발하면서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는 중단시킬 수 있어도 국민의 분노는 중단시킬 수 없다”고 맞섰다. 여야는

[포토] ‘초저온을 지켜라!’ 미국 코로나19 백신 배송 현장

코로나19 최다 감염·사망자가 나온 미국에서 13일(현지시각) 백신 배송 대작전이 시작됐다. (관련기사▶“D-데이 왔다”…미국, 코로나 백신 배송 대작전 시작)AP와 로이터, AFP 등 외신은 이날미 제약사 화이자와 독일 생명공학기업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유피에스(UPS)와 페덱스 등 화물 운송업체 트럭들에 실려 미국 미시건의 화이자

이제서야…정부 “2025년까지 공공병상 5천개 확충”

코로나19 유행이 확산될 때마다 병상 부족 사태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정부가 상시적인 감염병 위기 대응과 지역 간 의료격차 해소를 위해 앞으로 5년간 지방 공공병원 병상 5천개를 확충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부산과 대전, 진주 등 3개 지역에 지방의료원도 새로 짓는다. 지난 2~3월 대구·경북을 중심으로 벌어진 1차 유행 이후 계속 지적돼온 공공의료 강